미 바이든 취임, 스가 “결속 호소한 매우 강렬한 연설…코로나, 기후 변화 등 긴밀히 연대”

스가 요시히데 일본 총리는 21일 오전 총리관저에서 바이든 미국 대통령 취임 연설에 대해 “국민들에게 결속을 호소한 매우 강렬한 연설이었다”라고 말했다고 요미우리신문이 보도했다. 

이어 그는 “새로운 대통령과 긴밀하게 연대해 가면서 ‘자유롭고 열린 인도 태평양’ 실현, 더 나아가 코로나19와 기후 변화 등 국제적인 과제도 긴밀히 연대해 가고자 한다”고 바이든 정부와의 관계 구축에 의욕을 내비쳤다. 

바이든 대통령과의 전화 회담에 대한 질문에는 “적당한 시기로 조정하고 있다”고 말했다. 

<2021/1/21 09:30>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를 발행하지 않을 것입니다. 필수 항목은 *(으)로 표시합니다